대학생들을 위한 국가장학금이 대폭 늘어나게 됩니다. 

한국장학재단에 따르면, 기존의 소득3분위까지였던 장학금 지급 대상을 7분위까지로 확대실시한다고 합니다.

한국장학재단은 내년 1월11일(금)까지 2013학년도 1학기 국가장학금을 신청받고 있는데, 각 본당이나 주위에 해당 학생이 있다면 알려주시면 좋겠습니다.  


재학생 및 대학 입학 예정자 누구나 신청할 수 있으며  장학금의 유형은 크게 Ⅰ유형과 Ⅱ유형 두 종류입니다.


먼저 Ⅰ유형의 경우, 저소득층대학 등록금에 대한 부담을 완화하고 실질적으로 비용을 경감하기 위한 것으로 정부가 등록 기준 지원액의 일정비율을 소득분위별로 차등 지원합니다.  

한국장학재단 홈페이지(http://www.kosaf.go.kr)를 통해 접수를 하면, 일정 성적기준을 충족하는 학생을 한국장학재단이 선정해 통보하게 됩니다.

Ⅱ유형도 Ⅰ유형과 마찬가지로 소득7분위 이하 대학생을 대상으로 하지만 대학이 지원수준 등을 자율적으로 수립한다는 점에서 차이가 있습니다.
  
   한국장학재단이 소득7분위 이하 대학생의 소득분위 정보를 대학에 제공하면 대학은 이를 바탕으로 성적기준 등을 고려한 자체기준에 따라 장학금을 지급합니다. 

   단 정부는 대학에 저소득층 우대 등 최소한의 가이드라인을 제시하게 되어 있습니다.


Ⅰ유형과 Ⅱ유형 모두 성적과 이수학점 기준(직전학기 기준 80점, 12학점 이상)은 전년도와 동일하게 유지됩니다.  

   그러나 소득7분위 이하 신입생에 대해서는 첫 학기에 한해 성적기준을 적용하지 않고 Ⅰ유형의 장학금을 지원받을 수 있도록 자격요건을 완화했습니다.

   
  신청자 중 소득8분위 이상이거나 성적미달자는 원칙적으로 지원대상에 제외됩니다. 
 또한 대학자체노력과 연계한 Ⅱ유형의 장학금은 대학별로 긴급한 경제적 사정의 변화가 발생한 경우 등에 한해 일부 완화해 지원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대학생들의 대학 등록금 부담 완화에 많은 도움을 줄 수 있지 않을까 싶습니다. 어려운 형편때문에 고민중인 학생들에게 고민을 덜고 더 열심히 공부할 수 있는 좋은 제도가 아닌가 싶어 알려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