늦어져서 너무나 죄송합니다.

다행이도 이번주는 성전봉헌 미사로

 신부님께서 예식서에 필요한 화답송을 미리 성가책에 있는 걸로

 하게 되는 상황이라 신자들과 함께 하는 것이 별 문제는 없을 것 같아요.

담 달부터는 좀 더 부지런을 떨겠습니다.;;

바쁘게 애쓰시는데 죄송합니다.